여름을 대비해서 헬스장 등록을 위해 이리저리 시설을 보러 다니는 중이었습니다.
평소와 마찬가지로 음악을 들으면서 걸어서 이동하고 있었습니다.
매형의 추천으로 새로 생긴 사우나겸 헬스장이 있다고 해서 조금 먼 거리이지만 걸어서 갔습니다. 2층에 위치했다는 간판을 보고 걸어가던중 한순간 몸이 경직되더군요.
그 이유는 발이 바닥으로 쑥 들어가는 것이었습니다.

012

보기 편하게 슬라이드쇼로 설정해 두었습니다.

보시면 알겠지만 대리석인지 뭔지 모를 바닥재료가 제대로 연결이 되어 있지 않는 것이었습니다. 심지어 깨져 있는 부분도 상당히 많았습니다. 사진은 불과 3장에 불과하지만 2층 전체를 돌아 본 결과 사진과 같은 곳이 상당부분 눈에 띄더군요. 그 건물은 5층빌딩이었는데 불안해서 다른층은 돌아보지 않았습니다만 다른층도 비슷할 것이라고 생각되네요.

제가 밟은 부분도 깨져 있던 부분으로서 발이 깊게는 들어가지 않았지만, 2층이라는 인식과 발이 쑥 꺼진다는 느낌때문에 온몸의 털이 곤두서는 느낌이었습니다.

겨울에 연못이나, 개울가에 물이 얼어서 걸어가다가 우두둑~ 소리를 내며 얼음에 금이 갔던 경험을 해보신 분은 제 느낌을 잘 아시리라 생각합니다. 얼음에 금이 갔던 때는 얼음에 금이 생길수도 있다는 불안감을 가지고 걸어간 것이지만, 느닷없이 2층에서 발이 쑥 들어갔던 충격은 얼음에 금이 간 충격보다 몇배의 심하더군요!

심장마비는 아니었지만, 만약 심장이 안좋은 분이 저런 경험을 하시면 조금은 위험하지 않았을까하는 생각이 듭니다. 우리나라 부실공사는 모두가 아는 인정하기 싫은 사실이지만, 실제로 경험해보니 정말 한숨만 나오는군요.

부실공사로 인한 대형 사고가 이제는 일어나지 않기를...

야이노마

» Contact Me: yainoma00@gmail.com




  1. Favicon of http://mih.hogansitoufficialexh.com/ BlogIcon hogan donna

    2013.04.08 06:11


    창밖을 봐 바람에 나뭇가지가 살며시 흔들리면 네가 사랑하는 사람이 널 사랑하고 있는거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