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이어폭스의 장점 중 하나가 빠른 웹서핑 속도를 꼽을 수 있습니다. 그런데 파이어폭스 3.5로 업그레이드 하면서 그 장점이 사라지면서 오히려 단점으로 다가왔습니다.
파이어폭스를 초기 구동시킬때 엄청난 로딩시간이 소요되는 것을 느끼셨을 것 입니다. 그 이유는 파 이어폭스 3.5의 새로운 암호 모듈(NSS)이 IE 임시 인터넷 파일, 기록 정보가 많으면 느려지는 증상이 있다고 합니다. 파이어폭스를 구동시키는데 IE의 영향이 있는지 잘 모르겠지만 초기 구동 속도를 업시키기 위해 따라해 보시는 것도 좋을 듯 싶습니다.

Firefox 3.5 느림보 곰탱이 때려잡기 전에는 초기 구동 시간이 약 26초가 소요되었습니다. 윈도우 포맷을 이틀전에 해서 26초밖에 걸리지 않았지만 포맷전에는 1분이상이 소요되었습니다. 느림보 곰탱이를 때려잡고 난 후에는 26초 걸렸던 시간이 약 6초로 대폭 줄어들었습니다.

인터넷 익스플로러 7.0 기준으로 작성하였습니다. IE 8.0은 여러가지 버그 문제 때문에 7.0을 더 선호합니다.


 IE 임시 인터넷 파일, 기록 정보 삭제하기
 


인터넷 옵션 → 일반탭 → 삭제 클릭합니다.

인터넷옵션열기



임시 인터넷 파일, 기록 정보를 삭제합니다. 모두 삭제를 해도 되지만 추천하지는 않습니다.

 IE 임시 인터넷 파일 크기 줄이기
 

임시 인터넷 파일의 존재하는 이유는 임시적으로 해당 웹페이지에서 사용하는 여러종류의 파일들을 저장하여, 다음에 해당 웹페이지에 접속했을때 재차 다운받지 않고 임시 인터넷 파일을 이용해서 웹 서핑 속도를 줄이는데 그 목적이 있습니다.



인터넷 옵션 → 일반탭 → 설정 클릭합니다.


사용할 디스크 공간이 기본 1024MB로 설정 되어 있습니다. 1024MB → 50MB 로 줄입니다. 꼭 50MB로 줄이라는 것은 아니고, 개인적으로 저장 공간의 크기를 변경하면서 자신에 맞는 크기를 선택하시는 것을 추천합니다. 기본적으로 설정되어있는 1024MB는 필요없는 공간이라고 생각하며 오히려 웹 서핑 속도를 떨어트리는 결과를 초래할 수도 있습니다.
저작자 표시
신고

야이노마

» Contact Me: yainoma00@gmail.com





 무인시디 만들기 준비물
 

1. Windows Xp 파일( CD, ISO ... )
2. 울트라ISO ( 다른 CD 레코딩 프로그램으로 하셔도 상관 없습니다. )

 무인시디 만들기 설정
 

Windows Xp 폴더[각주:1] → SUPPORT
TOOLS DEPLOY.CAB 파일을 복사하여 압축을 해제합니다. DEPLOY.CAB 파일이 무인시디 응답파일을 만들어주는 파일입니다.


setupmgr.exe 파일을 실행시킵니다.



생성된 unattend.txt 을 열어 그 정보를 확인합니다.


AutoPartition=1 을 AutoPartition=0 으로 변경합니다. 나머지 설정값을 임의로 수정하실 수 있습니다. 주의하실 점은 값을 입력할때 띄어쓰기가 되어있으면 "xxx xxx" 쌍따옴표로 묶어야한다는 것 입니다.


unattend.txt 의 설정 변경이 끝났으면 winnt.sif 이름을 변경합니다.


울트라iso 을 실행시킵니다. iso파일, 윈도우 시디를 제작하려고 하지만 부팅 불가능으로 설정되어있기 때문에 부팅파일을 만들어야합니다.


부팅(B) → CD/DVD에서 부팅 파일 추출(B) 을 클릭하여 부팅 미미지 추출창을 엽니다. 원본 윈도우 xp 시디에서 부팅 파일을 만드는 과정입니다. 가상 드라이브를 이용해도 상관없습니다.


부팅(B) → 부팅 파일 불러오기(L) 을 클릭하여 만들었던 부팅 파일을 가져오면 부팅 불가능 → 부팅 가능으로 변경됩니다.


원본 윈도우 XP(ISO) 의 목록을 화살표 방향으로 드레그 합니다.


미리 만들었던 응답파일(winnt.sif)파일을 i386 폴더에 복사를 합니다.

파일(F)
→ 다른 이름으로 저장(A) 을 클릭하여 ISO 파일로 생성할 수도 있고, 도구 → CD 이미지 레코딩(B) 을 클릭하여 윈도우XP 시디를 만들 수도 있습니다.

그림파일이 많아서 평소에 즐겨쓰지 않는 슬라이드쇼[각주:2]를 사용해봤습니다. 간단한 무인시디 만들기 팁이였지만, 여러가지 팁을 적용하여 나만의 윈도우 무인시디를 만들어 보는 포스팅을 올리겠습니다.



  1. Windows Xp cd나 iso를 실행해서 생긴 가상 시디속 폴더를 의미합니다. [본문으로]
  2. 슬라이드쇼를 모르는 분이 많아서 슬라이드쇼를 잘 이용하지 않습니다. [본문으로]
저작자 표시
신고

야이노마

» Contact Me: yainoma00@gmail.com






컴퓨터 포맷을 할때 가장 힘들고 귀찮은 작업이 백업이라고 생각합니다. 여러가지 백업 작업이 귀찮아서 고스트를 사용하던 때도 있었지만, 지금은 고스트를 사용하지 않고 귀찮음을 편하게 해결하려고 노력합니다.

IE 를 사용하던 때에는 기본적인 즐겨찾기만 백업을 하고 포맷작업을 했지만, 파이어폭스를 쓰면서 즐겨찾기는 물론 확장기능, 설정정보 등을 백업해야 했습니다. 이런 귀찮은 작업을 MozBackup 으로 간단하게 해결했습니다.

 파이어폭스 백업  

MozBackup 다운로드  ☞  http://mozbackup.jasnapaka.com/download.php
 

인스톨 버전과 노 인스톨 버전이 있으니 취향에 맞게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저는 인스톨은 취대한 하지 않기위해 노 이스톨 버전으로 실행하겠습니다.


자연스럽게 Next를 클릭해야겠죠.


백업을 하기 위해 Backup a profile 을 선택하고 Mozilla Firefox 를 선택합니다.
포터블 버전도 가능하니 참고하세요.


default 를 선택하고 Browse 를 클릭하여 백업파일을 저장할 위치를 선택합니다.


암호를 생성할 것인지 물어보는 것입니다. 예(Y)를 클릭하면 암호를 만들고, 아니오(N)을 클릭하면 암호를 만들지 않습니다. 테스트를 위해 암호를 생성해보겠습니다.


패스워드를 입력합니다. 윗단계에서 아니오(N)을 클릭하였다면 이 화면이 보이지 않을 것입니다.


파이어폭스의 거의 모든 것을 백업하실 수 있을 것 입니다. 원하는 항목만 체크해서 사용할 수도 있지만 테스트를 위해 전체 백업을 해 보겠습니다.



이제 백업작업이 다 끝났습니다. 지정한 위치에 PCV 백업파일이 만들어진것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파이어폭스 복구  


복구작업을 위해 Restore a profile 을 선택하고 Mozilla Firefox 를 클릭합니다.


백업파일을 선택하기 위해 Browse 를 클릭합니다.


백업파일을 선택하면 암호를 입력하라는 창이 생깁니다. 백업할때 만든 암호를 입력하면 됩니다.
만약 백업파일을 만들때 암호를 만들지 않았다면 이 작업은 스킵됩니다.


백업파일을 만들때 지정한 목록을 확인할 수 있고, 복구할 목록을 다시 지정할 수 있습니다.


덮어쓰기를 할 것인지 물어봅니다. 당연히 복구를 하기 위해 덮어쓸 수 밖에 없겠죠?


복구 작업이 다 끝났습니다. 참 쉽죠잉~!
저작자 표시
신고

야이노마

» Contact Me: yainoma00@gmail.com







 트위터에 손이 가지 않는 이유?
 

블로그를 운영하면서 블로그 정보를 수집하는 과정에서 트위터라는 단어를 많이 보았습니다. 그래서 트위터를 한번 해보고 싶었지만, 선뜻 손이 가지 않았습니다.

1. 외국 서비스다.
외국 서비스라서 왠지 모를 거부반응이 먼저 일어나더군요. 트위터와 비슷한 국내 서비스가 있는데 굳이 외국 서비스를 이용할지 의문이 들었습니다. 만약 운영을 한다고 해도 한글로 운영을 하기 때문에 국내 사람들과의 만남밖에 이루어지지 않을 것이라 생각했습니다.

2. 언어의 장벽이 너무 두껍다.
야이노마는 영어의 울렁증은 심히 심각하기에 선뜻 트위터에 손이 가지 않았습니다. 막상 트위터를 해보면 별것 아닌 영어의 장벽이겠지만, 트위터의 시작을 뒤로 미루는 결정적인 역할이 아니었을까 합니다.

3. 트위터를 해서 얻는 잇점이 불확실하다.
트위터를 해서 얻는 잇점이 무엇이 있을까 곰곰히 생각했습니다. 그리고 많은 블로거님들이 쓰신 글을 참고삼아 트위터를 해야할지 말아야할지 고민을 많이 해본 결과 저에게는 필요없는 서비스라는 결론이 났습니다.

4. 트위터 운영할 자신이 없다.
블로그를 운영하면서 가장 좋은점은 새로운 정보를 빨리 습득할 수 있다는 점입니다. 그래서 다양한 메타 블로그와 쇼설 네트워크 서비스를 해 보았습니다. 그러나 가입만하고 운영하지 않는 서비스를 많이 해보았고, 트위터도 그 중 하나가 될것이라고 생각하기에 트위터는 제 머리속에서 지워졌습니다.

 트위터 인기몰이 가능할까?
 

 트위터에 대한 여러가지 글을 보고, 트위터 연동 플러그인까지 등장한 지금 트위터에 가입한 사람이 꽤 많을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트위터란 단어를 처음 접해보신 분도 많이 있을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그만큼 트위터가 알려진 것이 불과 얼마되지 않았다는 것 입니다.

트위터의 인기는 빤짝일 수도 있지만, 트위터 연동 플러그인까지 등장했다는 것은 트위터에 대해 한번 더 생각해 볼 가치가 있다고 생각합니다.


Tistroy2Twitter 플러그인 안내 (트위터로 글 보내기)  ☞ http://notice.tistory.com/1357

저는 트위터에 손이 가지 않는 이유 4번째 때문에 아직도 트위터 가입을 꺼려하고 있습니다. 과연 여러분의 선택은 ???

저작자 표시
신고

야이노마

» Contact Me: yainoma00@gmail.com





파이어폭스 3.5 업데이트 되었다는 소식에 기대반 불안반으로 설치를 했습니다. 3.5 베타 버전을 사용해본 결과 엄청난 버그(?)로 인해서 좌절을 맛본 야이노마이기에 조심스럽게 파이어폭스를 3.5로 업데이트 했습니다.

파이어폭스 3.5 업데이트를 하는 것에 불안을 느꼈는가?

소프트웨어, OS 등의 베타버전이 나오면 한번 사용해보고 욕구가 일어납니다. 그래서 당당히 파이어폭스 3.5 베타를 사용했지만, 불과 1시간을 사용하지 못하고 다운그레이드를 할수 밖에 없었습니다.
그이유는 아래 링크를 보시면 자세히 나와있습니다.

파이어폭스 3.5b 에서 티스토리 글쓰기가 안된다.  ☞  http://pangsan.tistory.com/99

짧게 요약하면 티스토리 글쓰기가 안되는 버그가 있었던 것입니다. 마땅한 해결 방법없이 정식 버전을 기다릴 수 밖에 없었죠.

파이어폭스 3.5 업데이트에서 가장 마음에 드는 기능?

파이어폭스 3.5 제품 소개서  ☞  http://www.mozilla.or.kr/ko/firefox/3.5/releasenotes/

위의 링크로 연결하면 파이어폭스 3.5에 대한 설명이 나와있습니다.
새로 생긴 기능이 뭐가 있는지 확인하는 사람도 별로 없을 뿐더러, 새로 생긴 기능이 많더라도 그 기능을 다 사용하는 사람은 거의 없을 것 입니다. 그냥 사용하다 보면 자연스럽게 새로 생긴 기능을 알게 되고 그 기능이 좋으면 계속 사용하는 것에 익숙한 야이노마이기에 파이어폭스를 3.5로 업데이트 해도 별다른 느낌이 없었습니다.

다행이 티스토리 글쓰기가 되어서 이제 3.5 버전을 사용해야겠다. 라는 느낌밖에 없었습니다. 그런데 파이어폭스 인터페이스 중에 마음에 쏙 와닿는 기능이 생겼더라구요.


그 기능은 새 탭 열기 기능입니다. 파이어폭스를 사용하면서 새 탭 기능은 엄청 많이 사용하고 가장 좋다고 느낌 점이었습니다. 그런데 새탭을 열기위해서는 단축키( ctrl + T)를 사용할 수밖에 없는데 간단히 (+) 버튼을 클릭해서 새 탭을 열 수 있게 되어 편하게 바뀐 것 같습니다.

참고로 새 탭 기능은 파이어폭스가 IE 보다 몇만년 먼저 생긴 기능이지만 단축키를 제외하고 클릭으로 활성화 하는 방법은 IE가 더 빠르게 업데이트 되었습니다.

파이어폭스 3.5를 사용해 보면서 더 좋은 기능이 있는지 확인해 봐야겠습니다.
저작자 표시
신고

야이노마

» Contact Me: yainoma00@gmail.com